미용

케이팝 인기에 음반·영상물 수출 역대 최고 기록

마민석 2020-12-17 (목) 18:44 1개월전 237  

5fc914bf85045c228440af9d79b01d78_1608198256_5833.jpg
BTS
가 지난해 5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최고 듀오 그룹상을 수상하고 있다.


올해 1~11월 음반류 수출액 2030억원전년동기 대비 94.9% 급증

 

케이팝(K-)의 인기에 음반과 영상물 수출액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관세청은 올해 1~11월 음반류(음반·영상물) 수출금액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94.9% 증가한 17000만 달러(2030억원)로 집계됐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케이팝이 해외에서 세계적 팬덤문화를 형성하며 전세계 팬들이 소장을 목적으로 한류스타의 음악이나 뮤직비디오가 담긴 CD, DVD 등을 구입하면서 수출이 크게 늘어난 영향으로 관세청은 분석했다.

올해 케이팝 음반과 영상물 수출액은 지난 9월에 이미 전년도 한해 실적을 넘어선 이후 계속해서 최대치를 경신중이다.

음반 수출액은 20174000만 달러에서 20197000만 달러로 증가했고 올해는 지난달까지 전년 동기 대비 78.2% 증가한 12300만 달러로 가파른 상승세를 보였다.

영상물 수출규모 역시 2017100만 달러에서 지난해 2000만 달러로 급증하더니 올해 11월까지 전년 동기 대비 157.4% 증가한 48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음반류 수출은 음원 스트리밍과 다운로드 등 온라인 실적은 포함되지 않는다.

  5fc914bf85045c228440af9d79b01d78_1608198268_2615.jpg

케이팝 음반 최대 수출국은 일본으로 2017년부터 꾸준히 1위 자리를 지켜오고 있다. 올해 수출액은 6000만 달러로 전체 음반 수출액의 48.6%를 차지했다.

미국과 중국으로 각각 1700만달러와 1600만달러가 수출됐다.

미국으로의 음반 수출액은 특히 가파르게 증가해 올해 지난달까지 기준으로 중국 수출액을 추월했다.

케이팝 영상물의 최대 시장은 미국으로 올해 4000만 달러가 수출됐다. 전체 영상물 수출의 83.9%에 해당하는 압도적인 비중이다. 체코, 영국 등 유럽국가도 2018년부터 수출 상위국을 유지하고 있다.

케이팝 음반류 시장은 한국과 아시아를 넘어 이제 전세계로 확장되고 있다. 음반을 찾는 나라도 201778개국에서 올해 114개국으로, 영상물은 201712개국에서 현재 39개국으로 꾸준히 늘고 있다.

대륙별 음반 수출비중은 2017년에는 아시아 92.6%, 아시아 이외의 국가가 7.4%로 대부분 아시아 지역이었으나 올해는 아시아가 아닌 지역의 비중이 24.2%로 확대됐다.

영상물 역시 2017년에 아시아 57.1%, 북미가 42.8%를 차지했으나 올해는 북미 84.4%, 유럽 12.8%, 아시아는 1.5%로 아시아와 비아시아 지역 비중이 완전히 역전됐다.

관세청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수출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케이팝 인기에 음반류 수출이 역대 최고치로 급증했다최근 다양한 분야에서 한국 브랜드 인기가 올라가는 추세에 있는 만큼 한류 문화콘텐츠 관련 수출도 원활하도록 지원해 수출 증가세에 기여할 수 있도록 관세행정을 적극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문의: 관세청 통관기획과 042-481-7878